서지혜 ‘흑기사’  종영 인터뷰.. 백발 표현 어려웠다



드라마 ‘흑기사’에서 배우 서지혜가 촬영당시에 대해 언급했습니다. 

어제는 13일, 그녀는 오전 서울 용산구 한남동 에타에서 KBS2 수목드라마 ‘흑기사’ 종영 인터뷰를 진행했습니다.

이날 서지혜는 극중 백발 분장에 대해 “원래 점차 늙어가는 거였다. 악행을 저지를 때마다 늙어가는 설정이었다”며 “분장하는데 시간이 오래 걸렸다. 손만 한 시간 30분 걸렸다. 분장팀이 고생했다”며 말문을 열었다. 

이어 “감독님께 늙었으니까 자세라든지 어떻게 해야 하냐고 물어봤다. 허리를 구부정하게 연출하는 것보다 하나씩 늙어간다고 생각하고 하라고 해서 편안하게 했다”고 설명했다. 


백발 분장에도 시청자들은 예쁘게 늙었다는 평을 보였다. 이에 서지혜는 “감사하다”며 “머리랑 손 정도만 늙었다. 죽을 때는 불타면서 점층적으로 늙었다. 얼굴은 안 늙고 백발만 하냐는 이야기를 많이 하셨는데, 표현하기가 조금 어려웠던 것 같다”고 답했다. 

한편 서지혜는 ‘흑기사’에서 200여 년의 세월을 살고 있는 샤론 양장점 디자이너 샤론 역을 맡아 시청자들에게 호평을 받았다. ‘흑기사’는 사랑하는 여자를 위해 위험한 운명을 받아들이는 순정파 남자의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다. 


블로그 이미지

노래숲 돌뻐꾸기

'아름다운 숲의 소통노래'와 같이 좋은 소통 공간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