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 두타몰 흡수합병.. 유통사업확장



두타몰을 두산이 흡수합병 하였습니다.

(주)두산은 100% 자회사인 두타몰주식회사(이하 두타몰)를 흡수 합병한다고 16일 공시했다. 피합병법인 주식에 대한 합병 신주를 발행하지 않아 합병 비율은 1대 0이다.

이번 흡수합병의 목적은 ‘(주)두산이 자체 영위하는 면세사업과 두타몰의 쇼핑몰 운영 및 임대업 간 유통사업 시너지 및 경영 효율성 증대’라고 회사측은 설명했다.

(주)두산은 4월 말 합병 승인 이사회를 진행하고 5월 말 합병을 완료할 예정이다.





이날 (주)두산은 주주친화정책 강화 조치의 일환으로 분기 배당을 도입키로 했다. 

그동안 연간 1회로 집중했던 결산배당을 분산시켜 배당금에 대한 불확실성을 낮추고 주주들의 실질 배당수익률을 제고하기 위한 것이라는 설명이다. 

분기 배당금은 연간 주당 배당금의 25% 수준으로 검토 중이며, 추후 이사회를 거쳐 최종 확정될 계획이다.


블로그 이미지

노래숲.... 22 돌뻐꾸기

'아름다운 숲의 소통노래'와 같이 좋은 소통 공간


대유그룹, 대우전자 인수 완료.. 경영정상 가동시작



전자브랜드 기업 대우전자가 대유그룹에 인수 되었습니다.

대유그룹이 DB그룹 및 재무적 투자자(FI)들의 지분 인수를 완료하며 대우전자 인수 작업을 성공적으로 마쳤다고 밝혔다. 

대유그룹은 주요 계열사에 의해 설립된 투자목적회사SPC(이하 대유SPC)가 대우전자 지분 84.5%를 인수 완료했다고 28일 밝혔다. 

이에 따라 대우전자는 이날 임시주주총회 및 이사회를 열고 대우전자로 사명 변경을 포함한 정관변경을 승인하고 안중구 대표이사를 포함한 이사 3명과 감사 1명을 선임하였으며 본점 소재지를 광주시 광산구 용아로 559로 변경완료했다. 

대유그룹은 “지난 2014년 대유위니아(구 위니아만도) 인수와 더불어 가전 분야를 그룹 중심축으로 삼고 종합가전기업으로 지위를 공고히 하게 되었다”고 밝혔다. 

대유그룹은 이날 오전 제이에스자산운용과 스마트저축은행 매각을 위한 주식매매계약을 체결해 구주인수 및 대우전자 경영정상화를 위한 유동성 지원자금도 적기에 마련했다고 설명했다.

매각 금액은 780억원이며, 이행보증금 100억원은 계약금으로 전환됐다. 대유그룹 관계자는 “그룹보유 내부자금과 스마트저축은행 매각자금으로 유동성 자금 확보는 물론, 경영진 구성까지 완료됐기 때문에 3월 1일부터 대우전자 경영 정상화를 위해 박차를 가하겠다”고 밝혔다.

양사 간 제품 라인업을 상호 보완적으로 갖추고 대우전자의 탄탄한 해외 유통망과 대유위니아의 국내 유통 및 물류 인프라를 통해 시장 점유율을 높이고 제품공동개발 원부자재 통합구매와 같은 양사간의 강력한 시너지 효과를 바탕으로 올해 흑자전환 및 확고한 국내 3위 종합가전기업으로 자리매김 하겠다는 의지를 밝혔다.

블로그 이미지

노래숲.... 22 돌뻐꾸기

'아름다운 숲의 소통노래'와 같이 좋은 소통 공간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