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태형감독'에 해당되는 글 1건


김태형 감독, 왈 "김현수, 인간미 없더라고.."



2018년 프로야구가 시범경기를 펼치고 있습니다.


두산 김태형 감독이 적으로 만난 김현수(30,LG)에 대해 한 마디 했다. "인간미가 없더라고."

두산 베어스는 18일 오후 2시 서울 잠실구장에서 LG 트윈스를 상대로 '2018 KBO 시범경기' 맞대결을 벌인다. 

이날 경기를 앞두고 두산 김태형 감독은 '적으로 만난 김현수'에 대한 질문을 받았다.



김현수는 전날(17일) 잠실구장서 펼쳐진 시범경기서 2번 타자 겸 좌익수로 선발 출장, 2루타 2개를 포함해 3타수 3안타 맹타를 휘둘렀다. 

김현수는 지난 2006년 두산에 육성 선수 신분으로 입단, 메이저리그로 진출하기 전인 2015년까지 두산맨으로 뛰었다. 김태형 감독도 2014년 10월 두산 감독으로 부임, 2015년 그와 한국시리즈 우승을 함께했다. 

그런 그가 비록 시범경기이지만, 전날 친정팀을 향해 비수를 꽂은 것. 이에 대해 김태형 감독은 '상대 팀에서 본 김현수'에 대한 질문에 "인간미가 없더라고"라고 말하며 껄껄 웃은 뒤 "대한민국 최고의 타자지"라고 치켜세웠다.
 


--------------------------------------------------------------------------------------------


두산 김태형 감독 '2연패 탈출'



두산 베어스는 3일 서울 잠실구장에서 열린 2018 신한은행 MY CAR KBO리그 LG 트윈스와의 시즌

첫 맞대결에서 연장 11회 접전 끝에 5-4로 승리했다. 두산은 2연패에서 탈출하며 시즌 6승3패를 

기록 했다.


김태형감독경기종료후

치열했던 승부였다. 초반 팽팽한 투수전 속에 2-2로 맞선 8회말 오재일이 달아나는 투런포를 때려냈

지만, 곧바로 두산은 9회초 김현수에게 동점 투런포를 헌납했다. 이후 경기는 연장으로 접어들었고

11회말 1사 1, 2루서 최주환이 최성훈을 상대로 우익수 키를 넘기는 안타로 길었던 승부의 마침표

를 찍었다. 



두산 김태형 감독은 경기 후 “유희관이 호투했는데도 승리를 챙기지 못해 아깝다. 선수들 모두 이기

려는 모습으로 끝까지 최선을 다하는 모습이 좋았다”라고 짧은 승리 소감을 남겼다


2018/04/03 - [스포츠 사람] - 강산에, ‘라구요’ 실향민 2세.. 눈물 참지 못한 이유

2018/03/30 - [스포츠 사람] - [스타화보] 김소은, 모던&섹시 란제리 화보 모습공개

2018/03/23 - [스포츠 사람] - '춘란배 세계바둑' 박정환, 김지석, 박영훈 8강 진출

블로그 이미지

노래숲.... 22 돌뻐꾸기

'아름다운 숲의 소통노래'와 같이 좋은 소통 공간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