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Save Me' 뮤직비디오 2억뷰 돌파



우리나라 한류 그룹의 대세 방탄소년단이 하나의 기록을 추가하였습니다.

아이돌그룹 방탄소년단의 ‘Save Me’ 뮤직비디오 조회수가 2억뷰를 돌파했다. 

17일 빅히트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지난 2016년 5월 공개된 방탄소년단의 스페셜 앨범 '화양연화 영 포에버(Young Forever)'의 수록곡 'Save ME' 뮤직비디오는 17일 오전 8시 46분경 유튜브 조회수 2억건을 기록했다. 

이로써 방탄소년단의 ‘Save Me’는 ‘쩔어’, ‘불타오르네(FIRE)’, ‘피 땀 눈물’, ‘DNA’, ‘낫 투데이(Not Today)’에 이어 6번째로 2억뷰를 달성했다.  



'Save ME' 뮤직비디오는 방탄소년단의 퍼포먼스가 잘 드러나도록 원테이크 기법으로 촬영됐다. 특히 낮게 깔린 구름을 배경으로 바람을 맞으며 노래하는 방탄소년단 멤버들의 모습은 서정적이면서도 애잔한 곡의 분위기를 극대화했다. 

방탄소년단은 한국 그룹 최초로 ‘DNA’와 ‘불타오르네(FIRE)’ 등 총 2편의 뮤직비디오가 3억뷰를 달성했다. 또, ‘쩔어’, ‘피 땀 눈물’, ‘낫 투데이(Not Today)’, ‘Save ME’ 등 총 4편의 2억뷰 뮤직비디오와 ‘상남자’, ‘봄날’, ‘Danger’, ‘I NEED U’, ‘호르몬 전쟁’, ‘MIC Drop’ 리믹스 등 총 6편의 1억뷰 돌파 뮤직비디오를 보유하며 전 세계 팬들의 꾸준한 사랑을 받고 있다.


블로그 이미지

노래숲.... 22 돌뻐꾸기

'아름다운 숲의 소통노래'와 같이 좋은 소통 공간


강호동 유세윤 '아는 형님’ 뮤비 대전.. 몰래카메라



개그맨 강호동이 뮤비 촬영현장을 몰래카메라로 의심하였습니다.

강호동이 유세윤이 연출하는 뮤직비디오 촬영 현장을 ‘몰래카메라’로 의심했습니다.

오늘 17일(토) 방송되는 JTBC ‘아는 형님’ 뮤비 대전 2탄에서는 각 팀의 뮤직비디오 메이킹 영상이 공개된다. 지난 방송에서 강호동, 김영철, 민경훈·김희철은 음원 발매를 앞두고 승부를 통해 뮤직비디오 최강자를 가리기로 했다. 각 팀은 감독을 맡게 된 유세윤, 송은이, 신동과 손을 잡고 촬영에 들어갔다.

최근 진행된 ‘아형 뮤비 대전’ 녹화에서는 각 팀의 뮤직비디오 메이킹 영상이 공개됐다. 영상에서는 강호동이 신곡 ‘복을 발로 차 버렸어’의 뮤직비디오 촬영을 몰래카메라로 의심하는 장면이 담겨 웃음을 안겼다. 강호동은 감독을 맡게 된 유세윤의 독특한 촬영 콘티를 본 후 끊임없이 “왠지 몰래 카메라 같다”고 말하며 의심의 눈초리를 거두지 않았다. 

본격적인 뮤직비디오 촬영이 시작되자 촬영장에 신기한 장비들이 등장했다. 마치 예능 프로그램 촬영을 방불케 하는 설정에 강호동은 더욱 “몰래카메라가 맞다”며 확신했다. 강호동은 급기야 현장 곳곳을 뒤지며 카메라를 찾아보기도 했다. 




이날 ‘아형 뮤비대전’ 녹화에서는 강호동뿐만 아니라 민경훈·김희철의 ‘후유증’, 김영철의 ‘안되나용’의 뮤직비디오 메이킹 영상도 공개돼 눈길을 끌었다. 메이킹 영상이 상영된 후에는 각 팀의 신곡 무대가 이어졌다. 

‘아형 뮤비 대전’ 최종 우승팀은 온라인 시청자 투표를 통해 정해지며, 1등을 차지한 팀은 뮤직비디오 풀 버전을 공개하는 특권을 가진다. 온라인 시청자 투표는 17일(토) 오후 2시부터 방송 중 안내되는 투표 종료 시각 전까지 진행된다. 네이버에서 ‘아는 형님’을 검색한 후 배너를 클릭하면 투표에 참여할 수 있다. 

현재 ‘아는 형님’ 공식 홈페이지 및 네이버에 3팀의 홍보 영상이 공개됐다. 세 팀의 음원은 본 방송에 앞서 17일(토) 오후 6시에 공개된다. 

강호동을 의심에 빠뜨린 유세윤 감독의 뮤직비디오 촬영 현장은 2월 17일(토) 밤 9시 방송되는 JTBC ‘아는 형님’에서 확인할 수 있다. 


블로그 이미지

노래숲.... 22 돌뻐꾸기

'아름다운 숲의 소통노래'와 같이 좋은 소통 공간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