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은하 다이어트 비법'에 해당되는 글 1건


가수 이은하가 '쿠싱증후군'을 극복하며 11kg 감량하는 다이어트에 성공하였습니다.


7일 방송된 SBS '좋은아침'에서 이은하가 다이어트 과정을 공개했다. 이은하는 50대지만 70대 몸 상태라는 진단을 받고 최근 다이어트에 돌입했다.

70일간 다이어트 결과, 93.9kg였던 이은하는 최종 몸무게는 82.9kg로 무려 11kg 감량에 성공했다. 셀룰라이트 또한 4단계에서 2단계로 대폭 개선됐다. 허리둘레는 14cm가 줄었다.  

이은하의 다이어트 비법은 일정하게 밥을 먹는 습관이다. 그는 캔터루프 멜론을 곁들인 채소 샐러드를 먹었다. 이은하는 "셀룰라이트를 분해하는 효과가 있다"고 설명했다. 


지난 2월 이은하는 쿠싱증후군'으로 인해 얼굴, 목, 몸 등이 부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당시 이은하는 "공연 중에 허리를 다쳤는데 통증이 심해서 스테로이드 약을 3년 정도 복용했다. 통증이 심할 때는 주사까지 맞았다. 그런데 몇 달 만에 갑자기 이렇게 됐다"라고 말했다.  

'쿠싱증후군'이란 부신피질에서 당질 코르티코이드가 만성적으로 과다하게 분비되어 일어나는 질환이다.  

,,

'좋은 아침' 이은하, 스테로이드·수면제 끊고 쿠싱증후군 극복

---------------------------------------------------------------------------------------


가수 이은하가 '좋은 아침'에서 쿠싱증후군 극복기를 공개했다.

7일 오전 방송된 SBS 교양 프로그램 '좋은 아침'에서는 이은하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은하의 '좋은 아침' 출연은 이번이 두 번째였다. 지난 2월 처음 게스트로 출연한 그는 쿠싱증후군으로 인한 피해를 고백해 안타까움을 자아낸 바 있었다.  

당시 이은하는 무대에서 겪은 부상으로 인한 고질적인 허리 디스크에 시달렸다. 디스크 통증을 이겨내고자 스테로이드를 복용했고, 약에 의존하는 성향이 강해지며 만성적인 염증과 부기 등을 동반했고, 얼굴과 몸이 보름달처럼 더욱 붓는 쿠싱증후군 진단을 받았던 것.

이후 이은하는 70일에 걸쳐 혹독한 다이어트에 돌입했다. 무엇보다 그는 스테로이드를 끊기 위해 애썼다. 이은하는 "솔직히 고백하자면 다이어트를 하면서도 허리 통증이 너무 심해 스테로이드를 완전히 끊지는 못했다. 



그런데 의사 선생님이 그래선 안 된다고 계속 말하시더라. 아파서 죽을 것 같았지만 의사 선생님이 그렇게 말할 정도면 약을 안 먹고 죽지는 않을 것 같았다. 결국 스테로이드를 안 먹은 지 1개월 정도 되자 다이어트 효과가 나타났다"고 밝혔다.  


또한 이은하는 스테로이드와 더불어 수면제도 끊은 사실을 고백했다. 그는 "사실 다이어트할 때 배가 고프면 잠이 안 온다. 진짜로 눈 앞에 닭다리가 날아다니고, 피자도 날아다닌다. 어쩜 이렇게 느끼한 것들만 생각나는지 모르겠다. 


혼자 입맛 다시는 걱정밖에 없었다"고 토로했다. 



이어 그는 "수면유도제를 먹다 보니 중독 증상을 보이더라. 의사 선생님이 어차피 잠을 안 자면 언젠가는 자게 돼 있으니 36시간이라도 안 자고 버티다가 낮이고, 밤이고 잠이 올 때 자는 것부터 시작하라고 하셨다"고 설명했다.  


결국 이은하는 스테로이드는 물론 수면제까지 끊고 70일 동안 11kg 감량에 성공했다. 이에 이은하의 끈기와 노력이 감탄을 자아냈다. 그는 방송 말미 "디스크도 있고 쿠싱증후군 때문에 찐 살도 있어서 고민이 컸다"며 "영원한 디바 이은하 곧 진정한 여왕으로 귀환한다. 기대해 달라"라고 덧붙여 기대를 모았다.


블로그 이미지

노래숲.... 22 돌뻐꾸기

'아름다운 숲의 소통노래'와 같이 좋은 소통 공간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