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공항쓰레기통금괴'에 해당되는 글 1건


인천공항 쓰레기통에서 나타난 금괴의 주인이 나타났습니다. 이에 세관에서 조사중으로 전해지고 있습니다.

지난 28일 인천국제공항 제1터미널 출국장에서 발견된 시가 3억5천만 원 상당의 금괴 7개의 주인이 나타났다.

인천본부세관은 30일 이 금괴의 주인 A씨와 금괴를 운반한 B씨, C씨가 세관에 출석해 조사를 받고 있다고 밝혔다.

앞서 28일 오후 5시께 인천공항 제1터미널 출국장 면세구역 쓰레기통에서 1㎏짜리 금괴 7개가 발견돼 세관에 인계됐다. 세관은 이 금괴를 분실물로 보고 보관해왔으며 반입 경로를 추적해왔다.

세관에 따르면 운반책 B씨와 C씨는 A씨의 부탁으로 홍콩에서 금괴를 들여와 인천공항을 거쳐 일본으로 가지고 나가려다 세관 검색에 겁을 먹고 금괴를 버린 것으로 조사됐다.


글 내용과 무관한 사진이예요.

세관은 이들이 일본으로 금괴를 가져다 팔아 시세 차익을 챙기려 한 것으로 보고 있다. 이들은 홍콩에서 직접 일본으로 금괴를 가져갈 경우 일본 세관의 검색이 더 까다로워서 한국을 거쳐 가는 수법을 쓴 것으로 보인다.

하지만 세관은 이들에 대해 관세법 위반 혐의를 적용할지를 두고 고민 중이다.

세관 관계자는 "관세법 위반으로 처벌하기 위해서는 세관 신고 없이 국내로 들여오는 밀수 행위가 있어야 하는데 출국장 면세구역은 관세선(관세 법규가 적용되는 경계) 안쪽이라 애매한 측면이 있다"고 설명했다.

또 이들이 애초 목적대로 일본으로 금괴를 가져갔다고 해도 한국의 관세선을 넘지 않는 '환승 금괴'를 밀수로 보기 어렵다는 것이다.

세관 관계자는 "조사 결과 관세법 위반 외에 다른 범죄 혐의가 발견될 경우 경찰에 이첩할 계획"이고 말했다.

세관은 금괴 주인 A씨가 금괴 반환을 요청할 경우 정상적인 통관 절차를 거쳐 금괴를 돌려줄 예정이다.


,,

인천공항 금괴 발견, 3.5억 상당 7kg이 쓰레기통에서 발견

-------------------------------------------------------------------------------------------

글 내용과 무관한 사진이예요.

인천국제공항 제1여객터미널 출국장 면세구역 쓰레기통에서 금괴가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지난 28일 오후 5시쯤 인천공항 제1여객터미널 출국장 면세구역에서 쓰레기통을 비우던 환경미화원이 3억5000만 원 상당의 1㎏짜리 금괴 7개를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다고 인천공항경찰단이 밝혔다.

이에 신고를 접수한 뒤 보안구역 폐쇄회로(CCTV) 영상을 확보해 분석한 경찰은 한국인 A씨를 유력 용의자로 보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홍콩에서 금괴를 구입해 한국을 거쳐 최종 목적지인 일본으로 가려던 한국인 A씨가 세관의 검색에 겁을 먹고 쓰레기통에 금괴를 버린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현재 금괴는 세관이 보관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블로그 이미지

노래숲.... 22 돌뻐꾸기

'아름다운 숲의 소통노래'와 같이 좋은 소통 공간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