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통신요금개편'에 해당되는 글 1건


KT 요금제 개편, 사실상 보편요금제 개편... 가격인하 태풍 !!



KT에서 요금제를 개편하여 발표하였습니다.


KT가 ‘데이터 중심 요금제’를 내놓은 지 3년 만에 ‘데이터 무제한 요금제’를 내놓고 요금제 체제를 대폭 개편했다. 4만원대부터 속도 제어 조건으로 무제한 데이터를 제공하고, 최저요금제 데이터 용량(300MB)도 1GB로 늘리며 저가 요금제 이용자 차별도 줄였다. SK텔레콤과 LG유플러스도 내심 당혹해하는 분위기여서 ‘KT발(發) 요금제 태풍’이 거셀 것으로 보이고 있습니다.

KT는 30일 신규 LTE 요금제 4종을 출시하고 로밍 요금제를 개편했다고 밝혔다. KT가 일반 소비자를 대상으로 신규 데이터 요금제를 선보인 것은 2015년 5월 데이터 선택 요금제를 처음 선보인 이후 3년 만이다. 신규 요금제는 데이터 차단 없는 데이터온(ON) 요금제 3종과 저가 요금 이용자를 위한 LTE베이직 1종이다. 유·무선 음성통화와 문자는 기존 데이터 선택 요금제와 마찬가지로 기본으로 제공한다. 데이터온 요금제는 속도 제어 조건으로 무제한 데이터를 제공하는 ‘톡’ ‘비디오’ 요금제, 데이터 속도와 용량에 제한이 없는 ‘프리미엄’으로 구성됐었습니다. 

데이터온 ‘톡’(월 4만9000원)은 데이터 3GB를 제공하고 기본 제공량 소진 후에는 최대 1Mbps 속도로 데이터를 무제한 쓸 수 있다. ‘비디오’ 요금제(월 6만9000원)는 100GB를 제공하고, 소진 후에는 5Mbps 속도로 무제한 쓸 수 있게 해준다. 1Mbps는 SD(표준화질)급 영상, 5Mbps는 HD(고화질)급 영상을 무리 없이 즐길 수 있는 수준이다. 데이터온 ‘프리미엄’은 월 8만9000원에 속도·용량 제한 없이 데이터를 무제한 제공합니다. 

이는 복잡한 요금 체계를 데이터 이용 패턴에 맞게 단순화했다는 의미도 있다. 그러나 향후 SNS·웹서핑·저화질 동영상 중심으로 이용하는 이용자는 3GB 요금제를, 고화질 영상을 즐겨보는 다량 데이터 이용자는 100GB 요금제를, 간단한 SNS·웹서핑만 하는 이용자는 1GB 요금제를 이용 패턴에 맞게 선택하면 됩니다. 

특히 KT는 최저가 요금제도 개편했다. LTE 베이직 요금제는 월 3만3000원에 데이터 1GB를 제공한다. 선택약정할인을 받게 되면 2만4750원이다. 정부에서 추진하고 있는 보편요금제(2만원대 음성 100분, 월 1GB) 수준이다. 그동안 이통 3사는 최저요금제를 300MB로 묶어두고 고가 요금제 이용자에게만 혜택을 몰아줘 고가 요금제를 유도하고 저가 요금제 이용자를 차별한다는 비판을 받아왔습니다.


그러나 최근 늘어나는 데이터 사용량을 고려하면 1GB는 여전히 부족한 것 아니냐는 지적도 있다. 이에 비해 기존 7만원대 이상 데이터 요금제 가입자가 데이터 혜택이 더 많은 데이터온 비디오로 갈아탈 경우 요금 절감폭은 월 7000∼4만원에 달한다. 저가 요금제 혜택을 더 늘릴 수 있다는 것입니다.

데이터 요금제와 함께 KT는 국내 표준 요금제 수준으로 미국·중국·일본 로밍 요금도 내렸다. 국내와 똑같이 1초당 1.98원의 요금이 부과되므로 10분에 1200원만 내면 된다. 기존에는 해당 3국에서 한국으로 전화를 걸 경우 10분에 5500∼2만4000원이 부과됐는데 최대 95% 저렴해졌습니다.

경쟁사들은 당혹스러운 분위기다. 업계 1위인 SK텔레콤의 고민이 가장 깊다. 가장 먼저 데이터 무제한 요금제를 내놓은 LG유플러스도 ‘4만원대 데이터 무제한’에 경쟁력이 떨어질 수 있다. 업계 관계자는 “데이터 이용률에 맞춰 요금제 개편이 필요한 시기가 된 것은 맞지만 주파수 여유분, 매출 하락 등 현실적인 고민이 겹쳐 있다”고 말했습니다.

블로그 이미지

노래숲.... 22 돌뻐꾸기

'아름다운 숲의 소통노래'와 같이 좋은 소통 공간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