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폭행 논란, 이윤택 이어 하용부 폭로.. 하용부는 누구 ?



공연계의 성폭행 논란이 일파만파 하는 가운데, 무형문화재 하용부의 성폭행 논란이 추가로 폭로되어 그에 대한 관심이 쏠리고 있습니다.

하용부는 밀양이 낳은 세계적인 춤꾼이자 인간문화재로 알려져 있다.

하용부는 1955년 12월 19일 3남 3녀 중 둘째로 태어나 5살 때부터 무형문화제 제 68호 밀양백중놀이 인간문화재 고 하보경 조부로부터 밀양 전통춤을 배웠다.

하용부는 1981년 밀양백중놀이에 입문해 2002년 2월 1일 조부의 대를 이어 국가지정문화재로 지정받아 밀양 전통놀이를 전승해오고 있는 인물이다.



또한 하용부는 40여 개국 공연과 워크샵 등을 통해 세계의 예술인들과 교류하며 폭넓은 문화 전도사로 활동해온 터라 이번 논란이 더욱 큰 충격으로 다가오고 있다.



블로그 이미지

노래숲.... 22 돌뻐꾸기

'아름다운 숲의 소통노래'와 같이 좋은 소통 공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