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최고의 1분.. 독일 친구 서대문 형무소 방문



우리나라에 방문한 독일인 친구들이 서대문 형무소를 방문하였습니다.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독일 친구들의 서대문 형무소 방문이 최고의 1분으로 뽑혔습니다.

8일 오후 방송된 케이블TV MBC에브리원 예능 프로그램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는 4개국 친구들과 함께 하는 스페셜 방송으로 꾸며졌다.

이날 독일 팀의 최고의 1분은 서대문 형무소를 방문한 장면이 선정됐다. 당시 독일 친구들은 서대문 형무소를 찾아 식민 권력에 격렬히 저항했던 한국 사람들의 역사를 짚어봤었다. 스튜디오에서 함께 보던 인도 친구들 역시 참혹한 과거 사실에 "야만적이네"라며 고개를 저었다.

또 독일 친구들은 "일제강점기에 대해 일본은 외면하고 있다" "일본은 사과해야지"라며 "그걸 다뤄서 얻는 게 없으니까 일본은 사과하지 않는 거야"라고 말하는 등 일본의 행태에 관해 의견을 나누기도 했다.



김준면은 "다니엘은 너무 진지한 건 아닐까 걱정했던 장면이었지만, 시청자들에게 큰 울림을 줬던 장면이었다"며 최고의 1분으로 선정된 이유를 밝혔다.

다니엘은 "이 장면은 한국과 독일의 가슴 아픈 연결고리 같다. 한국은 피해자였고 저희는 가해자였지만, 이로 인해 결과는 똑같았고 많은 사람이 고생했다"며 서대문 형무소를 방문하며 느낀 생각을 말했다. 

또 "이를 통해 사람이 역사를 지속해서 공부한다면 다시는 이런 일이 일어나지 않을 수 있고 반성할 수 있을 것 같다"고 덧붙였다.


블로그 이미지

노래숲.... 22 돌뻐꾸기

'아름다운 숲의 소통노래'와 같이 좋은 소통 공간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