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생에 웬수들’ 구원, 최윤영 한진희 관계확인.. ‘진짜 이별’ 선언



배우 구원이 최윤영, 한진희의 모습을 정확히 확인하였습니다.

'전생에 웬수들’ 구원, 최윤영이 이별했습니다.

19일 저녁 방송된 MBC 일일드라마 ‘전생에 웬수들’(극본 김지은·연출 김흥동)에서 민지석(구원)은 최고야(최윤영)와 최태평(한진희)이 부녀 사이라는 사실을 알게 됐다.

이를 알게 된 민지석은 이모인 오나라(최수린)를 떠올리고 괴로워했다. 그는 최고야의 집 앞에서 밤을 지새웠다. 다음날, 집 앞에서 그를 발견한 최고야는 민지석과 카페로 향했다. 

최고야는 “지금 당신이 얼마나 화나고 기막힌지 안다”며 “그런데 부탁한다. 


나 그냥 지나쳐 가달라. 우린 그래야한다. 조금만 참으면 된다. 어느 날 돌이켜보면 그냥 내가 추억이 돼 있을 거다. 아예 기억에도 없을 수 있다. 미안하다. 당신 손 놔서”라고 민지석에게 먼저 이별을 고한 것을 사과했다.

자신의 이모인 오나라와 최고야의 아버지 최태평이 불륜 사이라는 것을 알게 된 민지석은 그런 최고야의 말에 “그래요. 헤어집시다 우리”라면서 어쩔 수 없이 이별을 받아들였다.

 
이어 그는 “나도 당신 손 놓겠다. 그럴 수 있을지 자신은 없지만 당신 지나쳐 가보겠다. 다시는 이렇게 찾아오지도, 연락하지도 않을 거다. 그런데 만에 하나 당신 보고 싶은 마음 안 참아지면...”이라며 애써 말을 이었다.

그러나 마음을 굳게 먹은 최고야는 “그래도 오지 말라”며 그의 말을 막았다. 이에 민지석 역시 “잘 살아요”라는 말을 남긴 후 먼저 자리에서 일어났다. 이에 가슴 아픈 이별을 한 두 사람이 어른들의 악연을 헤치고 다시 만날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블로그 이미지

노래숲.... 22 돌뻐꾸기

'아름다운 숲의 소통노래'와 같이 좋은 소통 공간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