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타야살인사건'에 해당되는 글 1건


파타야 살인사건, 주범 국내 송환.. "혐의 인정 안해"






태국 파타야 살인사건 피의자가 검거되어 우리나라로 송환되었습니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경찰청은 2015년 11월 태국에서 20대 컴퓨터 프로그래머를 살해한 혐의로 김모씨(33)를 

베트남에서 검거해 5일 오후 인천 국제공항을 통해 송환했다. 김씨는 이날 밤 9시쯤 공항에 내린 직후 “살해 

혐의를 인정하느냐”는 취재진 질문에 “안한다”고 짧게 답한 뒤 공항을 빠져나갔다. 


경찰에 따르면 김씨는 태국에서 불법 사이버도박 사이트를 운영하기 위해 고용한 컴퓨터 프로그래머 임모

씨(당시 26)를 “군기 잡는다”는 이유로 상습 폭행했다.


김씨는 피해자가 폭행 사실을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올린 것을 알고 격분해 2015년 11월 21일 새벽 태국

파타야 모 리조트에서 다른 피의자 2명과 함께 임씨를 구타·살해, 사체를 유기한 뒤 베트남으로 도피했다. 


파타야사건


이후 공범인 한국인 피의자 2명은 모두 검거됐다. 피의자 윤모씨(34)는 2015년 11월21일 태국 경찰에 자수해 

살인·마약판매 복용 혐의로 15년형을 선고받고 태국에서 수감 중이다. 또 다른 피의자 김모씨(32)는 같은 해 

12월29일 베트남에서 국내 송환돼 사체유기혐의로 1년 복역 후 출소했다. 


사건발생 직후 경찰청은 2015년 11월23일 인터폴 적색수배를 신청하고 베트남 공안부에 국제공조수사를 요

청했다.  


진척이 없던 수사는 “피의자가 베트남 부온마투엇 지역 한국식당 건물 2층에 은신 중”이라는 첩보가 입수되

면서 급물살을 탔다. 호찌민 공안부는 지난달 13일 사복 공안 8명을 급파해 호치민 서북쪽 약 400㎞ 떨어진 

피의자의 은신처를 급습해 피의자를 검거했다. 



---------------------------------------------------------------------------------------



'파타야 살인사건' 주범 호송





태국 파타야에서 불법 도박 사이트를 운영하다가 컴퓨터 프로그래머를 구타해 살해한 혐의를 받고 있는 김모씨(33)가 5일 오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송환되고 있다. 


김씨는 태국에서 불법 사이버도박 사이트를 운영하기 위해 고용한 컴퓨터 프로그래머 임모씨(사망 당시 26세)를 지난 2015년 11월 파타야의 한 리조트에서 폭행 살해한 뒤 사체를 유기한 혐의를 받고 있다.


파타야호송



[일반생활 뉴스] - F-15K 전투기 추락, 조종사 2명 사망추정


[금융 재태크 일] - '드론자격증' 수백만 원 들여 취득후 .. 무용지물 ?


[일반생활 뉴스] - 카이스트, 로봇 전문가들에게 보이콧 당해.. AI무기개발

블로그 이미지

노래숲.... 22 돌뻐꾸기

'아름다운 숲의 소통노래'와 같이 좋은 소통 공간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