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사부일체 이선희편'에 해당되는 글 1건


'집사부일체' 이선희편, 이금희 이승기 '느끼하다' 노래방




가수 이선희의 절친이 뜻밖의 사람 이었습니다.


'집사부일체' 양세형이 국민 가수 이선희 사부의 '듀엣 파트너'로 뽑혔습니다. 

3일 방송된 SBS '집사부일체'에서는 이선희 사부의 듀엣 파트너가 되기 위한 이승기, 이상윤, 육성재, 양세형의 날카로운 신경전이 펼쳐졌습니다.


이선희 사부를 따라 차분한 하루를 보내고 있던 이승기, 이상윤, 양세형, 육성재 앞에 구세주가 등장했다. 구세주는 바로 이선희에 대해 모르는 것이 없는 사부의 20년 지기 절친인 이금희 아나운서. 멤버들은 사부와 달리 시원시원한 목소리로 이야기하며, 에너지 넘치는 이금희 아나운서의 등장에 반가움을 감추지 못했습니다. 



멤버들은 이금희 아나운서의 등장에 힘입어 이선희에게 '노래방에 함께 가자'고 제안했다. 이금희 아나운서의 추진력에 이선희는 결국 멤버들과 노래방으로 향했다. 멤버들은 노래방에 도착하기가 무섭게 신나는 댄스곡을 선곡해 끼를 분출하기 시작했다. 양세형은 방탄소년단의 노래를, 이승기는 김경호의 노래를 열창했습니다. 

그리고 드디어 이선희가 마이크를 들었다. 이선희는 김범수의 '끝사랑'를 선곡, 마치 콘서트 현장이라는 착각이 들만큼 '클래스가 다른' 가창력을 선보였습니다. 

사부의 노래가 끝난 후에도 멤버들은 "눈물 난다"면서 한참동안 그 여운에서 빠져나오지 못했다. 노래방 점수도 '100점'이 나오면서 "기계도 알아보는 가창력"이라는 극찬을 들었습니다. 



이선희는 목 관리를 위한 자기관리가 철저했다. 아침에는 같히 말을 아끼고, 대신 목과 혀 운동을 했다. 이선희는 "아침에 목 운동으로 전날의 피로도를 풀어준다. 그러고 나서 말을 시작하면 가볍다"고 노하우를 전했습니다. 


이후 멤버들과 이선희는 남산 공원으로 산책에 나섰다. 가사 백일장이 열렸다. 제시어는 '별'이였고, 형식은 '-하였소'였다. 이선희는 "가사를 잘 쓰면 듀엣 가능성이 높아진다"고 말했고, 이에 멤버들은 열심히 가사를 적어내려갔다. 특히 이성재와 양세형의 감수성 짙은 가사에 이선희는 손하트를 날리며 극찬했습니다. 



이어 사부와 함께 무대에 설 듀엣 멤버를 결정할 시간이 돌아왔다. 최종 듀엣 결정전으로 '숲 속 버스킹'이 열렸고, 멤버들은 숲 속에서 각자 준비한 노래를 최선을 다해 불렀다. 육성재는 '그 중에 그대를 만나'를, 이상윤은 '알고 싶어요'를, 이승기는 '참 나쁘다'를 열창했다. 멤버들이 혼신의 힘을 다해 정성껏 노래를 부르자 이선희는 진심을 담은 노래에 감동한 모습을 보였다. 

이선희는 멤버들의 노래에 대한 화답으로 즉석에서 'J에게'를 열창해 뜨거운 박수를 받았다. 

마지막으로 이선희는 최종 듀엣 멤버를 결정했다. 이선희와 함께 노래를 부를 주인공은 바로 양세형이였다. 이선희는 "어쩌면 나한테 없는 면을 저 친구가 끄집어 내줄 것이고, 그것이 자연스럽게 관객분들께 전달 될 수도 있겠다고 생각했다"고 양세형을 뽑은 이유를 설명했다. 양세형은 "진짜 가문의 영광"이라며 연신 감격했다.


블로그 이미지

노래숲.... 22 돌뻐꾸기

'아름다운 숲의 소통노래'와 같이 좋은 소통 공간

티스토리 툴바